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2-16 17:00:30
기사수정


▲ [그래픽=뉴시스]


16일 동해 민간인 통제선에서 검거된 사람은 북한에서 넘어온 남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후 문자 공지에서 "우리 군은 오늘(2월16일) 오전 4시20분께 동해 민통선 모 검문소에서 북에서 남쪽 방향으로 이동하던 미상인원을 폐쇄회로(CC)TV로 식별한 후 작전병력을 투입해 수색 중 오전 7시20분께 신병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미상인원은 북한 남성으로 추정되며 남하 과정 및 귀순 여부 등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관계기관 공조하에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합참은 이 남성이 군사분계선을 통과하거나 동해 바다를 통해 넘어왔을 가능성을 모두 열어 놓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합참은 "해당 지역 해안경계를 포함해 경계태세 전반에 대해 점검 중"이라고 밝혔다.


북한 남성이 우리쪽으로 내려왔지만 북한에서는 특이 동향이 나타나지 않고 있다. 합참은 "현재까지 북한군 특이동향은 없다"고 밝혔다. [뉴시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hytimes.kr/news/view.php?idx=794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정기구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