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21 15:17:28
기사수정


▲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사진=뉴시스]


법무부가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불법 출국금지 의혹과 관련해 법무부 출입국본부를 압수수색했다.


수원지검은 21일 "오늘 김 전 차관 불법 출국금지 의혹 사건과 관련해 법무부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법무부 출입국본부 등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김 전 차관의 긴급출국금지 과정에서 허위 사건번호를 기재한 문서가 사용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공익신고서가 접수됐다.


당초 이 사건은 수원지검 안양지청에 배당돼 있었지만, 윤 총장은 최근 수원지검 본청에 배당하도록 지시했다. 이 사건 수사에는 이정섭 부장검사를 비롯한 5명의 검사가 투입됐다. [뉴시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hytimes.kr/news/view.php?idx=778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정기구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